Quantcast

[속보] 대구서 자가격리 중 69세 여성 사망…사망 후 '코로나19' 확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영권 기자] 대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 후 자가격리 중이던 환자가 숨졌다.

국내 14번째 사망자로 자가격리 중 숨진 2번째 희생자다.

28일 대구가톨릭대병원에 따르면 이날 오전 5시 39분께 자가격리 중이던 여성 A(69)씨가 호흡곤란을 호소해 앰뷸런스로 응급실에 긴급이송했다.

A씨는 체온이 39도까지 올라가는 등 상태가 좋지 않아 차 안에서 심폐소생술(CPR)을 받았지만, 병원에 도착한 지 1시간 만에 숨졌다.

연합뉴스
연합뉴스

코로나19 확진 판정은 그가 숨진 뒤인 이날 오전에 나왔다.

그는 평소 기침으로 호흡이 불편했던 것으로 조사됐다.

전날 오후 3시께 대구의료원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귀가한 뒤 증상이 급격히 악화해 병원에 도착했을 때 맥박과 자가 호흡이 없는 상태였다고 병원 측은 설명했다.

병원 관계자는 "코로나19 의심환자로 적극적인 처치를 할 수 없는 상태였다"며 "신천지 교인 여부는 확인되지 않는다"라고 말했다.

대구시는 그의 사망 관련 브리핑을 오는 29일 오전에 할 예정이다.

 

◆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국민행동수칙   
【일반국민 행동수칙】   
① 물과 비누로 꼼꼼히 자주 손씻기   
② 씻지 않은 손으로 눈·코·입 만지지 않기   
③ 기침할 때는 옷소매로 입과 코를 가리고 하기   
④ 발열, 기침 등 호흡기 증상이 있는 사람과 접촉 피하기   
⑤ 사람 많은 곳 방문 자제하기   
⑥ 특히, 노인·임산부·만성질환자 등은 외출 시 마스크 착용하기   

【발열, 기침 등 호흡기 증상이 있을 시 행동수칙】   
① 발열, 기침 등 호흡기 증상이 있을 시 마스크 착용하기   
② 외출을 자제하고 집에서 하루 이틀 경과를 관찰하며 휴식을 취하기   
③ 의료기관 방문 시 반드시 마스크 착용 및 자차 이용 권고   

④ 진료 전 의료진에게 해외 여행력 및 호흡기 질환자 접촉 여부 알리기   
⑤ 의료인과 방역당국의 권고 잘 따르기   
⑥ 경미한 발열, 기침 등 호흡기 증상 있을 시 대형병원, 응급실 방문 자제하고, 관할 보건소·120콜센터 또는 1339 콜센터에 상담하기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