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방탄소년단(BTS) 콘서트 취소 소식에 ‘아미’가 입증한 ‘선한 영향력’…“팬덤 문화 발달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오정 기자] 방탄소년단 콘서트 취소 후 아미(방탄소년단 팬클럽)가 보여준 행동이 누리꾼의 이목을 집중키시고 있다.

최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인해 행사 및 축제를 비롯,연예인들의 콘서트도 줄줄이 취소되고 있다. 이중 방탄소년단(BTS) 역시 콘서트 취소를 피해갈 수 없었다.

28일 방탄소년단의 소속사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측은 4월 잠실종합운동장 주경기장에서 예정된  'BTS MAP OF THE SOUL TOUR - SEOUL' 콘서트를 취소 소식과 환불 조치에 관한 안내사항을 전했다.

방탄소년단(BTS)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방탄소년단(BTS)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이에 방탄소년단의 팬덤에서는 콘서트 환볼 금액을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 등에 기부하는 움직임을 보였다.

팬들은 자신의 SNS 계정에 후원을 완료한 페이지 화면 캡처 및 기부 완료 문자를 인증하며, 코로나19로 인해 고통받는 국민과 일선에서 노력하는 이들을 응원했다.

앞서 방탄소년단의 멤버 슈가 역시 자신의 고향인 대구에 1억원을 기부한 바 있다.

아티스트에 이어 팬들의 기부행렬에 누리꾼은 “요즘은 팬덤문화도 나름 발전한 듯” “진정한 팬들이네요” “대단하네요 학생들이면 큰 돈일텐데”라며 감탄했다.

최근 연예계에에서 계속되는 기부 소식에, 팬들 역시 기부에 동참하는 캠페인에 나서고 있다. ‘선한 영향력’을 이어가는 모범적인 팬덤문화로 사회에 훈훈한 바람이 계속되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