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화성시, 2번 확진자 발생…‘신천지 교인 안양 확진자와 접촉’…‘이동경로는 추후 공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화성시가 추가 확진자 1명 발생 소식을 알렸다. 

화성시는 27일 오후 공식 블로그를 통해 2번째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공지했다. 화성시에 따르면 해당 확진자는 장지동 레이크반드유보라 9차에 거주 중인 49세 여성이다. 

2번 확진자는 19일 회사에서 신천지 교인인 안양시 확진자로부터 교육을 받았다. 이후 24일 안양시 확진자의 소식을 듣고 자가격리를 실시한 다음 특이 증상이 없었지만 26일 화성시 보건소의 권유로 검사를 실시했다. 

화성시 SNS

이후 27일 동탄보건지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했고 오후 9시경 검사결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경기도의료원 수원병원으로 이송됐다. 

확진자의 이동경로는 경기도 역학조사반 심층역학조사 후 공지될 예정이며 자택 내부 및 주변은 소독이 완료됐다고 전했다. 

이어 안양시 확진자 접촉자 10명 중 화성시 시민 5명의 검사 결과도 함께 전했다. 검사를 실시한 3명 중 1명은 음성, 1명은 양성(2번 확진자), 1명은 28일 결과가 나올 예정이다. 

이어 무증상인 2명 역시 28일 검사를 실시할 전망이라고 덧붙였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