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나는 트로트 가수다' 조항조, 최종 순위 1위…나미 '슬픈 인연' 열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효진 기자] 조항조가 '나는 트로트 가수다' 2라운드 1위를 차지했다.

26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나는 트로트 가수다' 4회에서는 2차 경연에서 나미의 '슬픈 인연'을 열창한 조항조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조항조는 '슬픈 인연'을 선곡해 관객들의 박수를 받았다. 조항조는 "이 곡을 쓴 친구가 예전에 같이 밴드 생활을 했던 김명곤이라는 친구다. 건반을 쳤다"며 "세상을 좀 일찍 떠났다. 그 친구가 남긴 명작인데 그래서 더욱 불러보고 싶었다"고 선곡 이유를 설명했다. 故 김명곤은 사랑과 평화의 보컬이자 키보디스트였다.

MBC 에브리원 '나는 트로트 가수다' 방송 캡처
MBC 에브리원 '나는 트로트 가수다' 방송 캡처

1, 2차 점수 합산 결과 조항조는 최종 1위의 영예를 안았다. 2위는 '누구 없소'를 열창한 박혜신에게 돌아갔다.

조항조는 "조항조 너 참 고생했다"고 자축한 뒤 "그래도 1위에 연연하지 않는다고 해도 어쨌든 평가단 여러분들이 순수하게 눌러준 점수다. 다른 어떤 것보다 더 저에게는 큰 고귀한 경험인 것 같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조항조, 김용임, 박구윤, 박혜신, 박서진, 윤수현이 출연 중인 MBC 에브리원 '나는 트로트 가수다'는 매주 목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