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이시언, "유세윤보니 하게 됐다"…얼장의 훈훈한 기부 행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아현 기자] 배우 이시언이 코로나19 관련 재회구호협회에 100만원을 기부했다. 

27일 이시언은 인스타그램에 "조금이나마 힘이되셧으면합니다ㅜㅜ 세윤형님이 좋은일하신거보니 저도 하게되더라구용!ㅎ감사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이시언이 재해구호협회에 100만원을 이체한 사진이 게재됐다. 

이시언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이시언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이에 네티즌들은 "진짜 멋있다", "주머니에서 100원 한장 나가는 것도 아까운건데", "역시 대배우님", "멋져요 얼장오빠", "진짜로 너무 좋은 일 하셨네요", "큰 힘이 될 거에요", "멋저요 늘 예쁜 마음"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이시언은 직접 개그맨 유세윤을 언급하며 기부에 동참했다. 개그맨 유세윤 역시 아들과 함께 코로나19 피해에 도움의 손길을 건냈다. 그 역시 1003만원을 기부하며 기부행렬에 동참했다. 그는"민하와 함께 기부했다"며 "코로나 관련 의료진분들, 환자분들에게 꼭꼭꼭 쓰였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이번 코로나19 이후 손예진, 김우빈, 신민아, 유재석, 아이유 등 많은 연예인들이 기부 행렬이 이어지고 있다. 직접 나서 기부 문화에 앞장서는 연예인들에 네티즌들은 응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