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이슈] 한정수, ‘코로나19 사태’갈등에 일침…“서로 비난하며 싸울 때 아니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지형 기자] 배우 한정수가 코로나19 사태에 일침을 가했다.

27일 한정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극복해냅시다..#코로나19 #위기 #극복”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대한민국 의료진과 의료시스템은 세계 최고 수준입니다’라며 “지금은 서로 비난하며 싸울 때는 아닌 것 같다”고 말했다.

한정수 인스타그램
한정수 인스타그램

이어 “온 국민이 한마음으로 이 위기를 잘 극복하자”고 덧붙였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맞습니다. 완전 속 시원 합니다. 응원할게요”, “동의해요”, “절대로 넘어갑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현재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현 정부에 대한 대응에 비난이 쏟아지고 있는 터. 한정수 외에도 많은 연예인의 발언이 이어지고 있다.

박명수는 진행하는 라디오방송을 통해 언급한 바 있다. 그는 “단순히 ‘힘내’라는 말로는 안 된다”며 “눈에 보이고 힘낼 수 있는 확실한 대책이 필요하다. 피부로 느끼게 해줘야 한다”고 말했다.

일부 네티즌들은 “신종플루나 메르스 때보다 잘 대처하고 있다”, “방역 당국이 밤새워서 확산 방지에 나서고 있는데 뭐가 섭섭하다는 건지” 등의 반응을 보인 반면 “곧 종식될 것이라 안일한 태도를 보인 정부 탓”, “소신 발언 응원한다” 등 네티즌들의 반응이 엇갈리기도 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