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아이유(IU), 코로나19 감염 예방 위해 1억 원 기부…"저소득층과 취약계층 보호되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수지 기자] 가수 겸 배우 아이유(IU)가 또한번 선행에 앞장서 귀감이 되고 있다.

27일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는 아이유(본명 이지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방지와 저소득층과 취약계층의 감염 예방을 위해 1억 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위기 경보가 최고 단계인 ‘심각’으로 격상된 상황에서 마스크 등 코로나19 예방 물품의 중요성이 더욱 커지고 있다.

아이유(이지은)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아이유(이지은)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아이유는 “지역사회 확산 방지 및 저소득층, 취약계층이 안전하게 보호되길 바라는 마음에 기부를 결심했다”며, “마스크, 손소독제 등 방역 물품 구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정에 도움이 되어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고, 아이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황성주 굿네이버스 나눔마케팅본부장은 “누구보다 절실한 도움이 필요한 저소득층과 취약계층 아이들을 위해 따뜻한 손길을 내밀어 주신 아이유 씨에게 진심 어린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며, “하루빨리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할 수 있도록 좋은 이웃과 함께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아이유가 기부한 성금은 굿네이버스를 통해 우선적으로 대구·경북 지역 저소득층과 취약계층의 마스크 등 방역 물품을 전달하는 데에 사용될 예정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