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놀면 뭐하니’ 하프 영재 유재석은 어디에?…‘윌리 말고 유르페우스 찾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은혜 기자] '놀면 뭐하니'가 유재석의 하프 연습 현장, 예술의 전당 무대 당시 사진 등을 공개하며 애정을 표현했다.

지난 26일 MBC '놀면 뭐하니'는 공식 인스타그램에 "[유르페우스를 찾아라!]-고난도ver. 과연 수십 명의 오케스트라 단원들 중 '유르페우스'는 어디에 있을까요?!"라는 글을 남겼다.

이어 '놀면 뭐하니'는 "#윌리말고#유르페우스를찾아라! #사실_수백명속에_있어도#너만보여#유르페우스"라는 해시 태그를 남기며 유재석을 향한 '찐 사랑'을 표현하기도 했다.

MBC '놀면 뭐하니' 인스타그램
MBC '놀면 뭐하니' 인스타그램
MBC '놀면 뭐하니' 인스타그램
MBC '놀면 뭐하니' 인스타그램

'놀면 뭐하니'의 사진 공개 이후 네티즌들은 "이런 주접 진짜 좋아", "유재석만 보여", "역시 유르페우스다", "하프 옆으로 보이는 빛", "유르페우스만 보여요", "월리를 찾아라 '놀면 뭐하니' 버전", "기대됩니다", "한 눈에 찾을 수 있죠" 등 다양한 내용의 댓글을 남겼다.

최근 유재석은 '놀면 뭐하니'를 통해 하프 연주에 도전했다. 하프를 연주하는 유재석의 부캐 이름은 '유르페우스'다.

'놀면 뭐하니'를 통해 하프를 배우게 된 유재석은 예술의 전당에서 진행되는 오케스트라 연주 무대에 오르기도 했다. '놀면 뭐하니' 측은 유재석의 예술의 전당 무대 데뷔 소식을 알릴 당시 "유재석은 하프를 시작한지 한 달 만에 예술의 전당 무대에 오르는 하프 영재의 모습을 보여줬다"라며 기대감을 더하기도 했다.

유재석이 4번째 부캐 유르페우스로 변신해 선보일 하프 연주가 어떨지 많은 시청자들의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