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미우새’ 오민석의 독특한 집 구조…조달환 반응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라라 기자] ‘미운 우리 새끼’ 오민석의 캥거루 하우스를 보고 친구 조달환이 따끔한 충고를 했다.

지난 23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새끼’(이하 ‘미우새’)에서 오민석이 자신의 집에 조달환을 초대했다.

이날 조달환은 오민석의 독특한 집 구조를 보고 놀라워했다. 오민석의 집은 아파트 한 세대 옆에 달린 작은 원룸이다. 그는 “원래 아파트 구조에서 방 하나가 따로 나온 것으로 보면 된다”고 설명했다. 그의 원룸 옆 본가에는 어머니가 살고 있다.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캡처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캡처

조달환은 “신기하네”라며 “만약에 형 집이 40평대면 3~4평 정도만 분리돼있다는 거냐”고 물었다. 오민석은 “한 가구인데 독립적으로 나눠져 있는 거다”며 “원래 엄마가 이사를 오면서 이 방을 월세로 내놓으시려고 했다. 그러면서 나보고 독립하라고 했는데 내가 여기로 독립하겠다고 해서 여기 사는 거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조달환은 “이게 무슨 독립이야”라고 지적했고, 오민석은 “반독립이다, 반독립”이라고 대꾸했다. 오민석의 집 비밀번호를 어머니가 안다고 하자 조달환은 “나 같은 안 알려주겠다”고 난색을 표했다. 그러나 오민석은 “나갔다 들어오면 집이 다 정리가 돼 있다“고 말했다. 조달환은 “그걸 아직도 하냐”고 놀라워 했다.

오민석은 “나는 원래 해달라고 안했는데 엄마가 내 방 번호를 알아서 그냥 나 없으면 청소를 해주시는 거다”고 변명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