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광명시, 코로나 확진자 거주지 공개…동선은 역학조사 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라라 기자] 광명시가 지역내 첫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의 거주지를 공개했다.

26일 경기도 광명시는 공식 SNS 계정을 통해 “금일 발생한 확진자의 거주지는 철산동 브라운스톤 아파트”라고 밝혔다.

광명시에 따르면 현재 확진자의 가족은 격리 중이고 검체 채취 검사 의뢰를 실시한 상태다.

광명시청 페이스북
광명시청 페이스북

또한 확진자의 거주지 아파트와 계단 통로 등은 방역과 소독을 완료했으며 현재 역학조사 중으로 이동 경로를 파악하며 방역을 실시하고 있다.

마지막으로 광명시 측은 “향후 역학조사가 완료되는 대로 이동경로 등 자세한 사항을 즉시 공개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광명시에 첫 번째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광명시는 확진자 발생 직후 명지병원으로 이송했으며 환자 상태는 안정적이라 발표했다. 

광명시 첫 코로나 확진자 발생하자 광명시청 공식 홈페이지에는 문의가 폭주했고 현재 사이트는 접속이 어려운 상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