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아침마당’ ‘고지용 아내’ 허양임 전문의 “저도 곧 선별진료 차례 온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한울 기자] 26일 방송된 KBS1 ‘아침마당’은 코로나19 기획으로 진행됐다. 면역을 높이는 밥상에 대해 알아보기 위해 전문가들이 출연했다. 허양임 가정의학과 전문의, 임성근 요리연구가, 신효섭 요리연구가가 출연했다.

허양임 전문의는 “병원이 많이 긴장상태다. 원내감염을 막기 위해 의료진들이 노력 중이다. 일반 외래진료는 보고 있고의심환자들이 병원내로 들어오지 않게 하는 것이 중요하기 때문에 선별진료를 운영하고 있다. 교수진이 돌아가면서 선별진료를 시행하고 있다. 저도 이제 선별진료 차례가 있어서 가게될 것 같고 방호복 착용법부터 다 교육 받았고 잘 착용하고의심환자를 관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혜영은 “힘들수록 긍정적인 생각들을 많이 하시고 면역력을 높일 수있는 식단을 잘 배워가야겠다”고 말했다. 황기순은“오늘은 시청자여러분이 꼭 함께 하시면 좋겠다. 서로 돕고 예방수칙을 잘 지키면 지금 이 사태를 건강하게 잘 이겨낼수있다”고 말했다.

KBS1 `아침마당`은 월~금 오전 8시 25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