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뚝딱tv’ 뚝딱이, 맞춤법 오타에 1일 2영상 “광고 위한 큰 그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뚝딱tv’ 뚝딱이가 지난 영상에 기재된 맞춤법 오타에 대한 피드백 영상을 게재했다. 

25일 유튜브 ‘뚝딱tv’ 채널에는 “[죄송합니다] 붇이 아닌 붓이었습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맞춤법이 틀렸다는 것을 믿을 수 없다는 듯이 ‘으악’이라는 멘트와 시작된 영상은 네티즌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앞서 공개된 영상에서 맞춤법이 ‘붇’이 아니라 ‘붓’이였다고 정정했다. 

여러가지 필체로 여기저기 화면을 떠다니는 ‘붓’ 글씨는 멘탈 붕괴에 빠진 제작진의 모습을 엿보게했다. 맞춤법 정정과 함께 해당 내용이 수정된 광고 영상이 다시 공개됐다. 

유튜브 ‘뚝딱tv’ 캡처

뚝딱이의 꼰대미가 물씬 풍기는 ‘광고 건너뛰기 불가’와 ‘나 때는 마랴’ 멘트는 팬들의 웃음 포인트로 작용했다. 특히 ‘내가 꼰대로 느껴지는 순간 라떼 마랴’라는 문구가 등장하는 광고 영상과 함께 제작진의 ‘초등생의 마음으로 맞춤법 공부 다시 하겠습니다’라는 깊은 반성의 멘트가 웃음을 자아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하루에 뚝딱이 두 번이라니!! 피드백 속도 무엇?”, “빠른 수정과 광고 영상 한번 더 업로드라니 좋네요”, “역시 뚝딱이 일부러 오타내고 광고 영상만 따로 또 올린 거였어 역시 뚝딱좌”, “이정도면 광고를 위한 큰 그림이었다고 오해해도 되나요” 등 반응을 보였다. 

뚝딱이는 EBS의 오랜 캐릭터로 최근 유튜브 채널 ‘뚝딱tv’를 개설해 다양한 콘텐츠로 독자들과 소통 중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