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코로나변사자] 부산 연제구 80대 변사자 '각혈' 코로나19 의심 역학조사…경찰·유족 등 격리(종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영권 기자] 부산 한 주택에서 숨진 80대 여성이 코로나19 감염 증상을 보여 보건당국이 역학 조사에 나섰다.

현장에 출동한 경찰과 함께 생활한 가족 등 20명이 격리됐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25일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20분께 부산 연제구 한 주택에서 A(80대) 씨가 숨져 있는 것을 가족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연합뉴스
연합뉴스

경찰은 숨진 A 씨 주변에서 피가 섞인 가래를 토한 흔적을 발견했다.

경찰은 각혈 증상으로 미뤄 코로나19 감염이 의심된다는 검안의 소견을 토대로 보건당국에 연락했다.

현재 A 씨 코로나19 진단 검사가 진행 중이다.

이 때문에 변사 현장에 나간 경찰, 검안의를 비롯해 평소 A 씨와 생활하던 가족, A 씨와 접촉한 요양보호사, 이웃 주민 등 20명이 격리 조치됐다.

A 씨 코로나19 검사 결과 빠르면 이날 오후 나올 예정이다.

경찰은 타살 가능성은 없는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망 원인을 밝힐 예정이다.

◆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국민행동수칙  
【일반국민 행동수칙】  
① 물과 비누로 꼼꼼히 자주 손씻기  
② 씻지 않은 손으로 눈·코·입 만지지 않기  
③ 기침할 때는 옷소매로 입과 코를 가리고 하기  
④ 발열, 기침 등 호흡기 증상이 있는 사람과 접촉 피하기  
⑤ 사람 많은 곳 방문 자제하기  
⑥ 특히, 노인·임산부·만성질환자 등은 외출 시 마스크 착용하기  

【발열, 기침 등 호흡기 증상이 있을 시 행동수칙】  
① 발열, 기침 등 호흡기 증상이 있을 시 마스크 착용하기  
② 외출을 자제하고 집에서 하루 이틀 경과를 관찰하며 휴식을 취하기  
③ 의료기관 방문 시 반드시 마스크 착용 및 자차 이용 권고  

④ 진료 전 의료진에게 해외 여행력 및 호흡기 질환자 접촉 여부 알리기  
⑤ 의료인과 방역당국의 권고 잘 따르기  
⑥ 경미한 발열, 기침 등 호흡기 증상 있을 시 대형병원, 응급실 방문 자제하고, 관할 보건소·120콜센터 또는 1339 콜센터에 상담하기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