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 이재욱, “사실은 연기할 때 내가 가장 초라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하연 기자] 대세로 떠오른 배우 이재욱이 서정적인 매력을 뽐내 화제를 모으고 있다. 

24일 패션매거진 엘르 측은 이재욱과 진행한 화보를 공개했다. 지난해 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으로 데뷔, 거침없는 상승세를 보이며 데뷔 1년만에 신인상을 거머쥔 대세 배우 이재욱의 화보가 공개되면서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이재욱 / 엘르
이재욱 / 엘르

공개된 사진에서 이재욱은 봄날의 햇살을 잔잔히 받으며, 소년과 청년의 경계에 선 듯한 오묘한 눈빛으로 바라보고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재욱은 인터뷰를 통해 “사실은 연기할 때 내가 가장 초라했다. 채워도 채워도 부족한 기분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그러니까 계속 하고 싶었던 것” 이라며 신인다운 패기와 연기에 대한 열망을 내비쳤다.

이재욱 / 엘르
이재욱 / 엘르

차기작인 JTBC 드라마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 에 대한 이야기도 잊지 않았다. 이재욱은, 자신이 맡은 캐릭터인 대해 “’이장우’는 좀 재밌는 남자다. 연기할 때 무척 기분이 좋다” 며 이른바 ‘혜천시 미소천사’ 로 불리우는 장우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마성의 대세 배우 이재욱이 출연하는 JTBC 드라마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는 서울 생활에 지쳐 북현리로 내려간 해원이, 독립 서점을 운영하는 은섭을 다시 만나게 되며 펼쳐지는 가슴 따뜻한 힐링 로맨스. 인물관계도는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매주 월화 오후 9시 30분에 방송.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