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속보] 포항시 남구 코로나19 확진자 1명 추가 발생, 총 11명…기존 확진자 동선 수정 공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명수 기자] 경북 포항시는 24일 오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 1명이 추가로 발생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포항지역 확진자는 총 11명으로 늘어났다.

추가 확진자는 포항시 남구에 거주하는 A(18·여)씨로 지난 15일 대구 동성로를 방문한 이후 19일부터 두통과 발열, 기침, 가래 등의 증상이 나타난 것으로 파악됐다.

이에 A씨는 지난 21일 자택 인근 병원과 약국을 방문해 진료를 받은데 이어, 22일에 남구보건소 선별진료소를 찾아 검사를 받고 이날 오후 확진자로 최종 판명났다.

시는 확진자에 대해 자가 격리 조치하고 가족과 확인된 접촉자도는 자가 격리했다. 확진자가 방문한 장소와 자택에 대해 소독을 실시하는 한편, 현재 심층 역학조사와 추가 접촉자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타 지역으로부터 지역사회로의 감염이 본격적으로 시작된 만큼 지역 간의 이동은 물론 다중이 모이는 모임이나 행사를 자제하거나 가급적 취소하고 개인위생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달라”고 요청했다.

이어 "기침이나 발열, 코막힘 등 이상증세가 발생할 경우, 대형병원이나 응급실 등 바로 병원을 찾지 말고 질병관리본부 콜센터(1339)나 인근 보건소에 연락해 조치에 따라 줄 것을 거듭 당부한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포항시는 기존 발표했던 확진자 동선에 착오가 있었다며, 확진자 동선을 재공지했다.

확진자 동선 수정 공개 / 포항시
확진자 동선 수정 공개 / 포항시
확진자 동선 수정 공개 / 포항시
확진자 동선 수정 공개 / 포항시
확진자 동선 수정 공개 / 포항시
확진자 동선 수정 공개 / 포항시

 

확진자 동선 수정 공개 / 포항시
확진자 동선 수정 공개 / 포항시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