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이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가짜 뉴스에…"헤어드라이기로 소독 불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지윤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관련 가짜 뉴스가 확산되고 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SNS상에 퍼지고 있는 코로나 가짜 뉴스'라는 제목의 글이 게재됐다.

SNS를 통해 퍼지고 있는 가짜 뉴스의 내용은 다음과 같다.

가정의학과 전문의라는 춘해보건대 김희진 총장이 소독법을 알려준다며 헤어드라이기를 사용하라고 했다는 것.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글에 따르면 김희진 총장은 "코로나바이러스는 열에 가장 약하다. 온도가 30도만 되어도 활동이 많이 약해지거나 죽는다. 따라서 어느 집에나 있는 헤어드라이기를 사용하라"며 "헤어드라이기는 온도가 70도나 80도까지 올라간다"고 설명했다.

그는 "외출 후 신경 쓰이는 옷이나 물품을 모두 헤어드라이기로 샤워시켜라. 그러고는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 바이러스가 모두 죽는다. 지금 당장 실행하셔도 도움이 될 것 같다"고 덧붙였다.

이에 춘해보건대 총장 비서실로 직접 연락을 했다는 누리꾼은 "잘못된 정보를 정정한다. 김희친 종창은 소아과 전문의이며 헤어드라이기로 소독은 불가하다고 한다"며 "김희진 총장이 직접 쓴 글이 절대 아니며 잘못된 정보가 퍼지길 원치 않는다고 한다"고 가짜 뉴스를 바로잡았다.

누리꾼은 "혼란스러운 시국에 잘못된 정보를 퍼트리는 악질적인 장난에 현혹되지 말라"고 당부했다.

최근 코로나19 바이러스 사태가 심각해지며 일각에서는 가짜 뉴스들이 쏟아져 나오고 있다.

이에 네티즌들은 "왜 이 시국에 가짜 뉴스를 퍼트리는 지 모르겠다. 그런 사람들도 처벌해야되는 것 아니냐"고 비난에 나섰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