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침착맨 이말년, “호미니아 탐험대 관계자와 최근 대구 방문…코로나 문제로 휴방 예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코로나19 사태에 침착맨 이말년이 안전 문제로 휴방을 공지했다. 

지난 23일 이말년은 자신이 운영 중인 유튜브 채널 침착맨의 커뮤니티를 통해 공지사항을 게재했다. 

이말년은 “코로나 사태로 인해 불안한 요즘, 저 침착맨과 TRPG <호미니아 탐험대> 관계자 두 명이 대구에 방문한 사실이 있습니다”라며 “때문에 샌드박스 네트워크와 함께 진행중이던 <호미니아 탐험대>는 안전을 위해 연기를 하려고 합니다”라고 알렸다. 

침착맨 유튜브 채널

이어 “제가 봤을 때에는 2주 정도 미루어지지 않을까 생각해보는데 정확한 재개 일정이 나오게 되면 공지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라고 덧붙였다. 

이말년은 앞서 장례식장 방문을 위해 대구를 다녀왔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진단을 해보려고 한다며 갑작스러운 휴방에 양해를 부탁했다. 

온라인 커뮤니티

이를 본 네티즌들은 “동료 스트리머 아버지 장례식 말하는건가? 제발 음성이었으면 좋겠다 아프지말아요”, “2월에 대구 경북 갔다 오면 보건소에 무조건 신고하고 검사하라고 했으니까 꼭 아무 일 없기를”, “다들 건강해서 오래 방송해줬으면 좋겠어요”, “다 괜찮으니까 아프지만 않으셨으면” 등 응원의 말을 남겼다. 

웹툰 작가 이말년은 유튜브 채널 침착맨을 운영하며 절친한 작가 주호민과 먹방 및 호미니아 탐험대 등 다양한 콘텐츠를 업로드 중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