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씨야 이보람-남규리, '슈가맨3' 이후로도 이어가는 만남…김연지 "빨대 귀여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지윤 기자] 씨야 이보람과 남규리가 '슈가맨3' 이후로 만남을 가져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22일 이보람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울 언냐랑 데이트해찌요"라는 글과 함께 남규리와 찍은 투샷을 게재했다.

이보람은 "미안하고 고마운 마음 평생 갚으며 살게 언냐♥"라고 남규리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연지 못 와서 아쉽지만 담에 함께하쟈♥"라고 덧붙이며 자리에 참석하지 못한 김연지와 함께 세 명의 만남을 예고했다.

이보람 인스타그램
이보람 인스타그램

이에 김연지는 "람아 빨대 귀여유 ㅎ맛나게묵었어?♥"라고 댓글을 달아 훈훈함을 자아냈다.

공개된 사진 속 이보람은 음료를 마시며 남규리와 셀카를 찍고 있다.

특히 사진만 봐도 느껴지는 두 사람의 훈훈한 분위기가 돋보인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젊은날의 고생은 잊으시고 앞으로의 좋은추억만 가져가셨으면 좋겠어요!", "내 젊은 날의 최애 걸그룹이었는데, 이제는 어느덧 중년의 나이가 되어버린 시점에 슈가맨에서 사랑의 인사를 보면서 나도 모르게 눈물이 흘렀습니다. 늘 응원합니다~", "재결합해서 앨범하나 내주세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