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이슈] "처음이자 마지막"…아이즈원(IZ*ONE), ‘피에스타’ 1회성 출연 언급에 ‘뮤직뱅크’ 공식적인 사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아현 기자] ’피에스타’로 돌아온 아이즈원이 ‘뮤직뱅크’ 측과 끝없는 잡음이 이어지고 있다. 

20일 ‘뮤직뱅크’ 예능센터 1CP 부장이 아이즈원 출연에 대해 1회성으로 제안하겠다고 밝힌 뒤, 아이즈원 팬 클럽 역시 이에 대한 항의 청원을 제기하며 끝없이 이슈가 지속됐다.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하지만 21일 ‘뮤직뱅크’와 관계없는 한 직원이 아이즈원의 ‘뮤직뱅크’ 무대 리허설을 유출한 뒤 "아이즈원"을 태그한 후, "오늘이 컴백이자 마지막 무대인 아이즈원"이라는 글을 게재했다. 해당 글이 온라인상에 빠르게 퍼졌다. 

뮤직뱅크 공식 홈페이지
뮤직뱅크 공식 홈페이지

1회성 출연에 대한 직접적인 언급 뿐만 아니라 리허설 유출에 대한 팬들의 항의가 이어지자 ‘뮤직뱅크’ 측은 직접 공식적인 사과문을 게재했다. 

‘뮤직뱅크’ 제작진은 "오늘 녹화 관련해 안내 말씀 드립니다"라며 "아이즈원 사전 녹화 영상 유출은 뮤직뱅크와 아무 업무적 연관이 없는 비제작 부서에서 일하는 직원이 사내 모니터 채널을 촬영해 올린 것으로 확인됐다"며 "해당 직원은 방송 전에 무단으로 사전 녹화 장면을 유출하는 것이 얼마나 큰 잘못인지 인지하지 못하고 벌인 일이라며 사과의 뜻을 전했다"고 덧붙였다. 

아이즈원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아이즈원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이후 아이즈원 관계자에게 사과와 위로를 전했다고 말하며 아이즈원 멤버들에게 죄송하다는 말을 공식적으로 남겼다. 

이에 네티즌들의 반응은 "유출에 대해 타 그룹에 대해서는 이런 반응이 아니었다"는 이야기와 "사과하는 것은 당연하다"는 입장으로 양분되기도. 

한편 ‘뮤직뱅크’ 측은 아이즈원의 팬클럽 청원에 대해서는 아무런 입장을 밝히고 있지 않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