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천태만상’ 윤수현, “A형독감 때문에 입원→지금은 회복 상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오정 기자] 가수 윤수현이 A형 독감으로 고생했던 사실이 전해졌다.

지난 20일 윤수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KBS1 ‘진품명품’ 출연 소식과 함께 입원 관련해 “현재는 회복하였습니다”라고 알렸다.

20일 윤수현 인스타그램
20일 윤수현 인스타그램

윤수현은 앞서 지난 19일 “#MBCeveryone #나는트로트가수다 첫방송 나왔어요^^* A형독감걸려서 입원중에 병원에서 출퇴근하며 정말 힘들게 마쳤드랬죠”라며 병상에 누워 링거를 맞고 있는 사진을 게재한 바 있다.

이어 “화면에 얼굴이 막 부어서 눈이 잘 안떠지는거 보이셨나용. 컨디션도 실력이지만! 조심했지만!! 사람 만나는 업이 업인지라. 감염이...당시 녹화전날 사진 인증 투척”이라고 덧붙였다.

19일 윤수현 인스타그램
19일 윤수현 인스타그램

윤수현의 건강 회복 소식에 팬들은 “몸은 좀 괜찮은지요” “퇴원은 하셨네요” “건강한 모습 좋아요~”라며 걱정과 안도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윤수현은 광고CM송으로도 사용되는 자신의 앨범 ‘천태만상’으로 유명한 트로트가수다.

지난 19일에는 ‘나는 트로트가수다’에 출연해 ‘비 내리는 호남선’을 열창했으나 탈락 후보에 올르는 위기를 맞았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