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터치' 김보라X주상욱,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종방연 연기…종영까지 몇부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하연 기자] 채널A 금토드라마 '터치'의 종방연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우려로 연기됐다.

지난 19일 채널A '터치' 홍보사 측은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20일로 예정돼 있던 드라마 ‘터치’ 종방연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우려로 연기되었음을 알려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관계자는 "추후 진행되는 상황은 일정 확정시 다시 연락을 드리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채널A '터치' 공식 홈페이지
채널A '터치' 공식 홈페이지

'터치'는 빚쟁이 실업자로 전락한 메이크업 아티스트와 아이돌 데뷔에 실패한 연습생이 만나 새로운 꿈을 찾아가는 로맨틱 코미디 & 뷰티 드라마.

회를 거듭할수록 흥미진진한 스토리와 배우들의 열연으로 큰 웃음과 감동을 선사하고 있는 채널A 금토드라마 ‘터치’(연출 민연홍/ 극본 안호경/ 제작 MI, 스토리네트웍스)가 어느덧 종영까지 단 2회만을 남겨두고 있다. 

특히 극 중 주상욱(차정혁 역), 김보라(한수연 역), 이태환(강도진 역)은 공감부터 감동까지, 위기 속에서 더욱 빛난 존재감을 보여주며 깊은 울림을 선사하고 있다.

‘터치’는 누구에게나 찾아오는 절망의 순간을 실패로 머물지 않고, 위기를 기회로 만드는 모습으로 긍정과 희망을 선사하며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한편, 채널A 금토드라마 ‘터치’ 15, 16회는 각각 21일(금), 22일(토) 밤 10시 5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