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중동, '코로나19' 첫 사망자 발생…이란서 2명 치료중 숨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수지 기자] 중동에서 '코로나19'로 인한 첫 사망자가 발생했다.

19일(현지시간) 현지 언론들은 의료진을 인용해 이란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감염증 확진자 2명이 치료 중 숨졌다고 보도했다.

중동에서 코로나19에 감염된 환자가 사망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연합뉴스
연합뉴스

앞서 이란 보건부는 이날 이란 중부 도시 곰에서 코로나19 확진자 2명이 확인됐다 발표했다.

이란 보건부가 확진 사실을 발표한 지 약 5시간 만에 감염자 2명이 모두 숨진 셈이다.

이들 환자의 국적과 성별, 나이 등 신원 정보는 공개되지 않았다. 현지언론들은 이란인인 가능성이 높다고 추정했다.

 현재 중동 지역에서는 아랍에미리트(UAE)에서 중국인, 필리핀인, 인도인 등 9명이 감염돼 3명이 완치됐고 6명이 치료 중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