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복면가왕’ 모히또 CLC 승희, 남자 노래만 선곡한 이유 눈길…‘브라키오사우루스 정체는 누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복면가왕’ 모히또 정체가 CLC 승희로 밝혀졌다. 이에 브라키오사우루스 정체에도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16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 2라운드에서는 모히또와 브라키오사우루스의 대결이 펼쳐졌다. 

이후 모히또가 패배해 정체를 공개하게 됐다. 모히또의 정체는 걸그룹 CLC 승희였다. 

MBC ‘복면가왕’ 캡처

이날 남성가수의 노래를 선곡한 승희는 “친오빠가 9살 터울이다. 옛날 남자 가수들 노래를 많이 들어서 지금까지도 많이 들어서 저의 감성으로 들려드리고 싶었다”라고 밝혔다. 

승희에게 투표한 유영석은 “이 분이 가진 가장 큰 장점은 연령층의 폭이 굉장히 넓다라는 점이다. 20대 중반이 갓 넘었는데 젊어서 깜짝 놀라면서 희망을 같이 봤다. 모든 세대를 아우를 수 있을 것 같다”라고 칭찬했다. 

이어 승희는 2020년 목표로 “작년보다 좀 더 나은 올해가 되자”라고 포부를 밝혔다. 모히또의 정체가 승희로 밝혀지며 시청자들 사이에서는 승희를 꺾고 3라운드에 진출한 브라키오사우루스 정체를 두고 궁금증을 이어가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