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코로나19 국내 29번째 확진자(82세 한국인 남성) 발생…고대안암병원서 양성 판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명수 기자] 연합뉴스에 따르면 국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29번째 확진환자가 발생했다.

16일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오전 9시 기준 29번째 환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국내 확진환자는 총 29명으로 늘었다.

29번째 환자(82세 남성, 한국인)는 중대본 역학조사에서 해외 여행력이 없다고 진술했다. 

국내에서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환자가 추가발생한 2020년 2월 6일 서울 동대문 국립중앙의료원 선별진료소에 의료진이 대기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국내에서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환자가 추가발생한 2020년 2월 6일 서울 동대문 국립중앙의료원 선별진료소에 의료진이 대기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이 환자는 고대안암병원을 방문해 바이러스 검사를 받고 양성으로 확인됐으며, 현재는 국가지정입원치료병상(서울대병원)에 격리됐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오전 10시(오전 9시 기준)와 오후 5시(오후 4시 기준) 하루 2차례 신종코로나 환자 현황을 공개하고 있다.

이 환자가 해외 여행을 다녀오지 않았다고 진술함에 따라 어디서 어떻게 누구에게 감염됐는지를 파악하는 것이 중요해졌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