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중고나라 유은영을 조심하세요” 가격 폭등 후 활개치는 ‘마스크 사기’…‘상품권 사기와 동일인’

  • 송오정 기자
  • 승인 2020.02.15 18:0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오정 기자] 마스크 사기를 치고 있는 ‘유은영’이라는 인물이 누리꾼 사이 화두에 올랐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유은영 사기수법 2탄’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추가적인 피해자 발생을 방지하고자 한다”며 유은영이라는 인물의 사기수법을 설명했다.

글쓴이에 따르면 유은영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코로나19)로 인해 치솟은 마스크 가격을 좀 더 싼 가격에 얻고자 ‘중고나라’를 찾은 사람들을 대상으로 개당 1700~1800원 사이 가격으로 판매글을 올리고 있다.

내용과 관련 없는 사진 / 연합뉴스 제공
내용과 관련 없는 사진 / 연합뉴스 제공

통상 개당 2000원에 거래되는 마스크 가격보다 싸 많은 사람들이 관심을 가지게 된다. 유은영은 거래를 요청하는 사람들에게는 부산, 제주도 등을 핑계로 직거래를 피하고 안전거래 장치 역시 갖은 이유로 피한다.

다만 실제 상품에 대한 인증샷 요청은 모두 들어주고, 첫 거래는 정상적으로 마치는 방식으로 사기에 의심을 털어낸다고.

이후 2,3차 비슷한 수법으로 거래 후 돈이 들어오면 잠적하는 방식으로 피해자를 발생시키고 있다.

또한 유은영은 4대의 핸드폰을 바꿔가며 사기 행각을 벌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유은영’이라는 인물은 과거에도 상품권 등을 사기쳤으며, 맘까페에서 고구마를 팔았던 전적이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