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실물이…" '여신강림' 야옹이 작가, 인스타그램 '악플러' 언급…"속상해요"

  • 유혜지 기자
  • 승인 2020.02.14 19:1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혜지 기자] 웹툰 '여신강림'을 연재 중인 야옹이 작가가 악플러를 언급했다.

14일 야옹이 작가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지난해 8월 촬영한 사진 3장을 공개했다. 

지금과 변함없이 늘씬한 각선미와 비주얼을 자랑하고 있는 야옹이 작가의 모습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야옹이 작가 SNS
야옹이 작가 SNS

이 가운데 야옹이 작가는 "지금보다 3kg 더 나갈 때지만 언니가 찍어준 기본 카메라 원본 사진"이라면서 "아니 애초에 이상한 사진 올려두고 실물이 어쩌니 왜 그러는 거죠. 속상하다"고 호소했다.

앞서 야옹이 작가는 지난해 상반기 네이버 웹툰 인터뷰를 통해 실물을 공개한 바 있다. 웹툰 '여신강림'에 등장하는 여주인공 주경이를 닮은 외모로 화제를 모은 그는 일부 네티즌들에게 외모 지적을 받아왔다.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악플러들은 어딜 가나 문제", "외모 지적 하는 사람들 중에 제대로 된 사람 없어요", "언니 힘내세요", "본인들 외모나 가꿀 것이지", "대체 그런 악플을 왜 달지?", "신경쓰지 마세요!!!" 등의 반응을 전했다.

한편 야옹이 작가가 연재 중인 웹툰 '여신강림'은 화요 웹툰 조회수 1위를 기록할 정도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