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자이언트 펭TV’, 수원서 펭수 목격담…정체 알고보니 짝퉁? ‘사칭 논란’

  • 송오정 기자
  • 승인 2020.02.14 17:0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오정 기자] 수원에서 짝퉁 펭수가 목격됐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실물 펭수 사칭 논란’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글에는 수원서부에 위치한 자동차 매장 앞에서 목격된 펭수 사진이 게재됐다. 사진 속 펭수는 얼핏보았을 때 ‘자이언트 펭TV’의 펭수로 보이지만 자세히 보면 얼굴에 눈밑에 점을 찍고있는 등 외형 디테일이 다른 것을 확인할 수 있다.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사진이 공개되며 펭클럽(펭수 팬클럽)과 누리꾼 사이 사칭 논란이 일고 있다. 해당 글에서도 글쓴이는 “뭐하는건지 모르겠는데 저렇게까지 만들고 길거리 돌아다니면 사칭 가능할 듯”이라며 “EBS에서 사칭으로 고소할수도”라며 분노했다.

누리꾼 역시 “잘 모르는 사람들은 진짜인줄알 듯” “EBS가 알아야하지 않을까. 괜히 펭수한테 무슨 일 생기는 거 싫어요” “뭐 또 관종 유튜버가 하는 거 아니냐”며 펭수를 사칭한 것에 대해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다.

그러나 일각에서는 조심스럽게 “왜 저랬나 일단은 확인해봐야” “짭펭수 VS 진짜 펭수 대결 영상 찍나?” “뭔가 촬영 같은데 새로운 컨텐츠인가요?”라며 상황에 대한 확인이 필요하다는 입장을 보이고 있다.

한편 EBS 마스코트이자 유트브 채널 ‘자이언트 펭TV’의 펭수는 펭귄 형태의 탈을 쓴 캐릭터다. EBS의 연습생을 표방하며 인형, 달력, 잠옷 등의 굿즈를 단시간에 품절시키는 등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