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문명특급' 연반인 재재, 마마무 문별에 "노출계의 홍준표다" 보수적 면모 어필

  • 강소현 기자
  • 승인 2020.02.13 21:4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소현 기자] '문명특급' 연반인 재재가 스스로를 '노출계의 홍준표'라고 지칭했다.

13일 유튜브 채널 '문명특급'에는 "마마무 문별 씨 정우성 조인성 다음으로 찾아온 게 재재라는 소식이 있던데 사실인가요"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게스트로 나온 마마무 문별에 재재는 "그렇게 멤버분들 치마를 가리고 다니셔가지고 손만 닿으면 거미손처럼 가린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저도 노출계의 홍준표라고 제가 부른다"며 스스로 보수적인 면모를 어필했다. 

유튜브 채널 '문명특급'

재재는 "우리 또 공통점이 많다"면서 문별이 장녀임을 언급했다. 이에 문별은 재재에게 "장녀세요?"라고 물었고 재재는 "차녀입니다.명예 장녀다. 역할만은 장녀 역할이다"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인맥왕이다. 솔로 앨범 낼때마다 그렇게 커피차를 보내주신다고"라고 운을 떼자 문별은 "멤버 3명의 힘을 많이 받았다. 공개된 거는 이제 휘인이가 커피차를 해준 것이고 그 당일에는 솔라 언니가 피자 10판을 들고 화사 양은 생일 겸 솔로 앨범 겸 냉장고를 해줬다"라고 말했다.

양문형이냐는 재재의 말에 문별은 "양문형 최신형이었다"라고 덧붙였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문별 매력 쩐다", "재재 양말로 진보보수 하던거 생각남", "문별이 느끼함 보여주는데 개웃김"등의 반응을 보였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