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더 게임’ 옥택연, 임주환의 집에 잠입해서 진짜 연쇄살인범 김형수 감금된 사실…이연희는 임주환에게 윗옷 찢기며 ‘깜놀’ (1)

  • 배수정 기자
  • 승인 2020.02.13 21:3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더 게임:0시를 향하여’에서 옥택연은 임주환의 집에 잠입해서 진짜 연쇄살인범 김형수 감금된 사실을 알게되고 이연희는 임주환에게 도청장치 확인하며 윗옷 찢기는 수모를 당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13일 MBC에서 방송된 수목드라마‘더 게임 :0시를 향하여 14회’에서는 태평(옥택연)이 도경(임주환)의 집에 잠입해서 진짜 살인범 김형수가 갇혀있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MBC‘더 게임:0시를 향하여’방송캡처
MBC‘더 게임:0시를 향하여’방송캡처

 

지난 방송에서 도경(임주환)이 죽인 지원(장소연)과 준희(박원상)의  딸 미진(최다인) 때문에 지원이 도경의 아버지 조필두(김용준)을 살해하고 구치소에 들어갔다. 태평(옥택연)은 자신의 죽음 전에 보였던 위치 추적기 목걸이를 준영(이연희)에게 주고 언젠가 준영(이연희)이 자신 때문에 죽음 맞게 될 거라고 말하는 백선생(정동환)의 말을 듣고 준영을 보호하기로 마음 먹었다.

우현(박지일)은 도경(임주환)을 찾아와서 과거 도경의 아버지 조필두(김용준)를 진범 김형수 대신 구속한 사실을 사과했다. 하지만 우현은 도경이 미진을 죽였다는 자백을 받아내기 위해 도청장치를 감추고 있고 이를 알아챈 도경(임주환)은 우현에게 도청장치를 꺼내서 "마지막까지 바로 잡아 놓는다는게 고작 이런 거냐?"라고 화를 냈다.

이어 도경은 우현에게 "당신들은 날 못 잡아. 벌써 태웠거든. 그러니까 사과는 10년 전에 하셨어야죠"라고 고함을 쳤다.

또 태평은 도경의 집 안에서 진짜 연쇄 살인범 김형수가 갇혀있는 것을 발견하게 되고 그를 꺼내주기로 약속했다. 준영(이연희)은 도경(임주환)을 찾아가서 "할 얘기가 있다"고 하며 집 안으로 들어갔고 도경은 집에 들어서자 마자 준영이 도청 장치를 가지고 들어왔을 거라고 짐작하고 윗옷을 찢는 모습을 보이면시청자들에게 놀라움을 자아내게 했다. 

‘더 게임:0시를 향하여’는 죽음 직전의 순간을 보는 예언가 '태평(옥태연)'과 강력반 형사 '준영(이연희)'이 20년 전 '0시의 살인마'와 얽힌 비밀을 파헤쳐가는 이야기이다. 

MBC 수목드라마‘더 게임:0시를 향하여’는 수요일, 목요일 밤 8시 55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