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이슈] ‘코로나19 확진자 0명’ 북한, 방어율 100%의 충격적인 진실

  • 송오정 기자
  • 승인 2020.02.13 20:2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오정 기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코로나19) 확진자가 단 1명도 나오지 않은 것으로 알려진 북한의 충격적인 실상이 알려졌다.

지난 12일 북한 북부 나선시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전염 예방 차원에서 격리된 북한 관료 한 명이 총살을 당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북한은 지난 30일부터 중국과 맞닿은 국경을 폐쇄하고, 중국에 다녀왔거나 중국인과 접촉한 사람을 무조건 보름동안 격리하고 있다.

북한 군인 / 연합뉴스 제공
북한 군인 / 연합뉴스 제공

그런데 격리 중이던 한 무역 관료가 몰래 대중목욕탕을 방문, 격리 시설을 이탈한 사실이 발각돼 체포됐다. 격리기간 중 무단 이탈 행위에 대해 군법으로 다스리라는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명령에 따라 무역 관료는 총상당한 것으로 전해진다.

이 소식이 전해지자 누리꾼은 “돌아다닌건 잘못하신 게 맞는데 총살...” “가차없다” “즉결심판이네” “이래서 확진자가 0명이라는 건가”라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북한은 세계적으로 유행 중인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가 현재까지 감염 사례가 없는 것으로 알려진 국가다.

그러나 유엔 식량농업기구(FAO) 평양사무소의 부대표는 “북한 측이 감염 사례가 없다고 밝혔지만 이러한 주장에 의심을 가지고 있다”라며 의혹을 제기했다.

다만 북한 확진자 0명 보도에 꾸준한 의혹이 제기 되고 있으나 구체적인 의혹의 증거나 정황에 대해서는 밝힌 바 없다.

현재 북한은 코로나19 예방을 우한 격리기간을 보름에서 30일로 연장한 것으로 전해진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