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드라마 ‘더게임’ 옥택연-이연희, 메이킹 현장 속 추위를 대하는 자세

  • 박정민 기자
  • 승인 2020.02.13 12:4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드라마 ‘더게임’의 주역 옥택연-이연희의 메이킹 필름이 공개됐다. 

지난 12일 MBC ‘더게임:0시를 향하여’ 네이버TV채널에는 “《메이킹》 귀마개와 난로 필수ㅜ_ㅜ 강추위와 싸우는 이연희x옥택연의 촬영 현장!”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역대급으로 추웠던 촬영날 옥택연과 이연희는 귀마개부터 휴대용 난로까지 대동해 추위에 대비했다. 클로즈업 촬영을 앞둔 옥택연은 “저는 귀가 너무 빨개져서 귀 밖에 안 나와. 내 대사 틀렸는지 맞았는지 안 보여”라며 웃었다. 

MBC ‘더게임:0시를 향하여’

실제로 깜깜한 밤에 진행된 촬영에도 눈에 띌 정도로 새빨개진 옥택연의 귀가 현장의 추위를 짐작케해 웃픈 웃음을 자아냈다. 옥택연은 눈에 보이지 않는 입김을 불어가며 추위를 견뎌냈다. 

이날 강추위를 이겨내고 옥택연에게 목걸이를 받고 생각에 잠긴 이연희가 그려진 장면을 촬영한 두 배우의 열연이 감탄을 자아냈다. 

영상을 본 네티즌들은 “다들 고생하네요 마지막까지 파이팅”, “추워보였지만 그림은 이쁘게 나왔어요”, “준영이랑 태평이 모두 파이팅” 등 응원을 보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