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시베리아 유전자’ 이동욱, 뭔가 어설픈 유튜버 ‘언박싱’ 따라 하기…손금 자랑인가?

  • 허지형 기자
  • 승인 2020.02.13 10:4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지형 기자] 이동욱이 언박싱 중 어설픈 모습을 보여 이목을 끌었다.

지난 12일 방송된 SBS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에서는 복싱 챔피언 최현미가 출연해 시추에이션 토크를 진행했다.

여자 복싱 세계 챔피언인 최현미의 가방에는 무엇이 들어있을지 함께 언박싱을 했다. 언방식이란 새 제품을 개봉하는 과정을 소개하는 콘텐츠 장르다.

장도연-이동욱 / SBS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 방송 캡처
장도연-이동욱 / SBS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 방송 캡처

유튜버들이 많이 진행하는 콘텐츠 중 하나로, 장도연이 깨알같이 유튜버를 따라 하면서 웃음을 자아냈다. 최현미 선수의 운동 가방을 살펴보던 장도연은 제품을 잘 보여주기 위해 손바닥 앞에 물건을 보여주는 행동을 보였다.

이를 본 이동욱은 장도연을 따라 해 물건을 보여주면서 물건보다 앞에 자신의 손을 내밀어 마치 손금 자랑을 하는 듯해 모두를 폭소하게 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아 오빠ㅠㅠ 너무 귀여워요”, “이동욱 진짜 귀여워ㅜㅜㅜ”, “왜 다들 저거만 틀리지ㅋㅋ”, “아 귀여워ㅋㅋㅋ손 자랑인가”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이동욱이 진행하고 있는 SBS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는 각 분야의 셀럽을 초대해 장소에 구애받지 않는 다양한 토크쇼를 보여주고 있다. 또한, 그는 ‘타인은 지옥이다’ 이후 차기작으로 ‘구미호뎐’을 확정 지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