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유튜브는 안될 거 같아" 정준하, 유튜브 근황보니 '처참' 수준

  • 유혜지 기자
  • 승인 2020.02.13 00:4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혜지 기자] 정준하가 올린 두 번째 유튜브 영상의 '좋아요' 수와 '싫어요' 갯수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지난 6일 정준하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정준하, 연습생 되다?!'라는 영상을 게재했다. 

이날 영상에서 정준하는 퍼포먼스 공연을 하는 뮤지컬 '옹알스' 멤버에 도전했다. 

정준하 유튜브
정준하 유튜브

정준하는 옹알스 멤버들이 무대에서 하는 공 던지기나 채찍 휘두르기, 비트박스 등을 선보였다. 그는 멤버들에게 묘기 노하우를 전수 받았음에도 연속 실수를 그렸다.

해당 영상이 공개된 후 13일 오전 12시 기준 '좋아요' 갯수와 '싫어요' 갯수가 똑같이 나왔다. '좋아요'는 1500개, '싫어요'는 1500개가 찍혔다.

이에 일부 네티즌들은 "싫어요랑 좋아요 수가 거의 같을 수 있나?", "이야 좋아요랑 싫어요랑 비율이 같아 버리네", "좋아요 싫어요 자강두천" 등의 반응을 보였다.

다른 네티즌들은 "영상 보면서 한번도 안 웃음. 재미가 없음", "욕을 먹어도 다시 일어나네. 대단해", "일주일 영상 2개 정도 올리고 수익 안 나오면 그만하겠지?", "준하형 유튜브는 안 될 거 같아", "편집자는 열일하는데 정준하 노잼" 등 냉담한 반응을 전했다. 

반면 "준하형 환영해", "준하 아저씨 화이팅", "형님 화이팅 하세요", "악 귀여워" 등 호평을 남기는 네티즌들도 더러 있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