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운동보다는 노래가 체질" 임도형-홍잠언, 아이스링크장서 트로트 한소절 뽑아

  • 김현서 기자
  • 승인 2020.02.12 23:1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임도형과 홍잠언이 아이스링크장에서 트로트 한소절을 뽐냈다. 

11일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임도형과 홍잠언이 아이스링크장을 찾았다. 

이날 임도형과 홍잠언은 아이스링크장을 찾았다. 

링크장 끝으로 떨어져버린 임도형은 "어떻게 가? 이런"이라며 긴장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리저리 넘어지며 링크장을 누빈 임도형은 극적으로 펭귄과 상봉해 박수를 받았다. 

지친목소리로 "이제 그만하자고 하자"며 자리에 앉은 임도형은 햄버거에 환한 미소를 보였다. 

'아내의 맛' 캡처

"운동해보니까 어떠냐"는 질문에 임도형은 "아우 저한텐 안 맞는다. 저거보단 노래가 체질이다"라고 이야기했다. 이에 즉석에서 노래를 선곡한 그는 구슬픈 가사에 웃음을 자아내게 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볼 빨갛고 통통....잠언이 너무 귀엽잖아", "잠언이... 너무 귀욥다.... 노래를 내가 하루에 몇번을 듣는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홍잠언과 임도형은 '미스터트롯'에 출연해 큰 인기를 끌었다. 최종 탈락 후에도 두 사람은 작곡가 조영수에게 곡 선물 약속을 받아내며 화제를 모았다. 

‘아내의 맛’은 대한민국 셀러브리티 부부들이 식탁에서 ‘소확행(일상에서 느낄 수 있는 작지만 확실하게 실현 가능한 행복)’ 라이프를 찾는 콘셉트의 예능 프로그램이다.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 TV조선에서 방영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