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갤럭시 Z플립 톰 브라운 에디션 공개되자 네티즌 ‘술렁’…모토로라 레이저 폴더블과 맞대결 예고

  • 이창규 기자
  • 승인 2020.02.12 08:2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삼성전자가 차기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 S20 시리즈(갤럭시 S20, S20+, S20 울트라)를 내놓으면서 동시에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 Z플립을 공개해 눈길을 끈다.

삼성전자는 11일(현지시간) 오후 미국 샌프란시스코 팰리스 오브 파인 아트서 '삼성 갤럭시 언팩 2020' 행사를 개최하고 갤럭시 S20과 갤럭시 Z플립, 그리고 갤럭시 버즈 플러스를 공개했다.

기존에 선보였던 좌우로 접히는 방식의 갤럭시 폴드와는 달리 상하로 접히는 방식을 택했다.

더불어 외부 디스플레이는 작은 화면이 탑재될 뿐이라 기존의 갤럭시 폴드와는 달리 접힌 상태에서는 스마트폰으로서의 기능을 제대로 하지 못한다.

삼성전자 홈페이지
삼성전자 홈페이지

그럼에도 초박형유리를 탑재하며 화면 주름 개선에 나섰고, 힌지 부분도 최대한 드러나지 않도록 설계했다.

AP는 스냅드래곤 855+를 탑재했고, 메모리는 8GB, 내부저장용량은 256GB, 배터리 용량은 3,300mAh다. 카메라는 1,200만 화소 카메라와 초광각 카메라의 듀얼 카메라가 적용됐고, 전면 카메라는 1,000만 화소다.

한국 시장에선 미러 블랙, 미러 퍼플 등 두 가지 색상으로만 출시되며, 이외에 톰 브라운과의 콜라보로 3월 중 출시되는 캘럭시 Z플립 톰 브라운 에디션이 있다.

갤럭시 Z플립의 출고 가격은 165만원으로 공개됐는데, 톰 브라운 에디션의 경우 2,480달러(약 297만원)의 가격에도 불구하고 한정판매로 출시되기 때문에 경쟁이 치열할 것으로 예상된다.

14일에 글로벌 시장에 출시될 예정인 갤럭시 Z플립은 사전예약을 진행하지 않는 것으로 알려졌다.

네티즌들은 갤럭시 Z플립에 대해 "톰 브라운 에디션이 짱이네", "너무 이쁘다ㅠㅠ", "패키지 보니까 가격 괜찮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로써 삼성전자는 모토로라의 레노버 레이저(razr)와 맞대결을 펼치게 됐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