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복면가왕’ 티라노사우르스 정체, 배구선수 김세진…출연계기 보니 ‘엄마 때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티라노사우르스의 정체가 공개돼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지난 9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티라노사우르스의 정체가 공개됐다. 

이날 브라키오사우르스와 티라노사우르스가 대결을 펼쳤다. 대결 후 티라노사우르스가 패배해 정체를 공개하게됐다. 

MBC ‘복면가왕’ 캡처

안정적인 가창력을 자랑하는 티라노사우르스의 정체는 바로 전 국가대표 선수이자 감독인 김세진이었다. 오랜만에 만난 반가운 얼굴에 패널들은 반가움의 춤사위로 그를 반겼다. 

김구라는 종목까지만 맞춰 아쉬움을 자아냈다. 신봉선은 “저희 때만 해도 배구하면 김세진이었다. 김세진 오빠 보려고 배구 경기도 보고 그대로여서 오랜만에 봤는데 깜짝 놀랐다”라며 웃었다. 김조한은 “음정이 너무 정확해요. 타고난 거 같아요”라며 지금도 늦지 않았다며 가수의 길을 권유했다. 

김세진이 ‘복면가왕’에 출연하게된 특별한 계기가 있다고. 그는 “사실 어머니가 얼마 전에 수술하셨다. TV를 보는데 제가 TV에 안 나와서 낙이 없다고 하시더라. 지난해 푹 쉬었는데 얼굴 보고싶다고 하셔서 나오게 됐다”라고 밝혔다. 

이어 “어떤 포지션이든 제가 할 수 있는 거라면 충분히 해보고 싶다. 안 하고 후회하는 것 보다 하는 게 낫다라고 생각한다”라며 활동 계획을 전하기도 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