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로켓펀치(Rocket Punch) 다현 “완전체 예능? ‘아는 형님’ 출연하고파”

  • 이창규 기자
  • 승인 2020.02.10 17:1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로켓펀치(Rocket Punch) 다현이 출연하고 싶은 예능에 대한 욕심을 드러냈다.

10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서 로켓펀치(연희, 쥬리, 수윤, 윤경, 소희, 다현)의 미니 2집 ‘레드 펀치(RED PUNCH)’ 컴백 쇼케이스가 열렸다. 진행은 MC 하루가 맡았다.

지난해 8월 첫 미니 앨범 ‘핑크 펀지(PINK PUNCH)’를 발표, 타이틀곡 ‘빔밤붐(BIM BAM BUM)’으로 가요계에 혜성같이 등장한 로켓펀치는 통통튀는 매력과 신인답지 않은 완성도 넘치는 무대 퍼포먼스를 선보이며 일찌감치 눈도장을 찍으며 특급 신예 탄생을 알렸다.

이번 앨범의 타이틀곡은 ‘바운시(BOUNCY)’로, 강렬하면서도 힙한 분위기가 느껴지는 틴크러시 장르의 팝 댄스 곡이다. 키치(Kitsch)한 멋과 이상향을 담은 가사에 청량한 랩과 파워풀한 보컬이 더해져 곡의 완성도를 한층 높였다.

로켓펀치 다현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로켓펀치 다현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데뷔 앨범으로 활동할 당시 예능 프로그램 출연이 많지 않았던 탓에 이들이 어떤 프로그램에 출연하고 싶은지 궁금했다. 이에 막내 다현은 “평소에 ‘아는 형님’을 즐겨본다”며 “로켓펀치만의 매력을 잘 보여드릴 수 있는 프로그램이라고 생각해서 출연하고 싶다”고 밝혔다.

이어 짝꿍이 되고 싶은 형님이 있는지 묻자 “어느 분과 짝꿍이 되더라도 기쁠 것”이라고 답했다. 같은 질문을 받은 수윤은 “예전에 예능에서 희철 선배님을 뵌 적이 있다. 처음 보는 게 아니라 편하게 해주실 것 같다”며 희철과 짝꿍이 되고 싶다고 말했다.

빔밤붐 활동 당시 1위 후보에 그쳤던 것에 아쉬움은 없느냐는 질문에 연희는 “전혀 아쉽지 않았다. 저희의 음악에 대한 반응을 주신 거라고 생각해서 1위 후보에 오른 것만으로도 정말 기뻤다”며 “아쉽다기보다는 다음 활동에 열심히 해서 1위를 노려보자고 생각했다”고 답했다.

1위를 차지할 자신이 있느냐는 질문에 윤경은 “자신은 있다”면서도 “1위도 좋지만, 저희 그룹을 많이 알리는 활동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레드 펀치(RED PUNCH)’는 10일 오후 6시에 각종 음원사이트서 공개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