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유튜버 송소희 티비, 리니지 광고 사기 논란→ 술먹방 진행…네티즌 '분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유튜버 송소희티비가 리니지사기 사건 후 술먹방 영상을 진행해 논란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3일 송소희티비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리니지2m 바츠8 ( 불도그 문주 창현 Lineage2Mobile 린2m 리니지m'라는 영상을 게재했다.

소주 한 병과 함께 나타난 그는 "오늘 여러분에게 무슨 말씀을 드리려고 킨 것은 아니다. 나랑 달래랑 수삼이 오빠랑 같이 사태파악하고 사람체크하고 그랬다. 그걸 하루종일 했다"면서 "사실 방송을 안 켜기로 했는데 너무 켜고 싶었다. 그래서 소주 한 병 마시려고 켰다"고 이야기했다.

울먹이는 목소리로 "이거 먹고 끌 것"이라며 "다른 사람들은 방송 엄청나게 켜고 싶어한다. 하고싶어한다"고 이야기했다. "소주가 미지근하다"고 이야기한 그는 "한번에 커뮤니티 센터에 공지해야할 부분이라 다른 건 말씀드릴게 없다"고 덧붙였다. 

송소희티비 캡처

연이어 술을 마신 그는 혀가 꼬인 모습으로 "먹고 잘 거다. 유튜브는 방송 켜고 자면 안된다고 한다"고 이야기했다. 또한 "방송에서 달래랑 수삼오빠 까면 다 블랙리스트"라고 시청자들에게 경고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이걸 켯다는 자체가 이해가 안 된다", "사기꾼 광고해주고 돈 벌고 사기터지고 사과영상에 광고넣고 돈벌고 자기가 피해자인것마냥 수금방송켜서 돈벌고 부럽네요", "사태가 이지경인데 " 등의 반응을 보였다. 

앞서 송소희는 수삼티비, 달래와 함께 '리니지 다이아 사기' 광고로 물의를 일으킨 바 있다. 함께 진행했던 강남다이아 광고가 사기였던 것. 이에 세 사람은 "저희 3명이 가능한 범위 내에서 최대한 피해금액을 변제하겠다"고 약속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