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이달의 소녀(LOONA) 희진 "타 그룹과 차별점? 하이퀄리티 및 세계관"

  • 배지윤 기자
  • 승인 2020.02.05 15:4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지윤 기자] 이달의 소녀(LOONA) 희진이 타 그룹과의 차별점을 전했다.

5일 오후 서울 광진구 광장동 예스24라이브홀에서 이달의 소녀(희진, 현진, 여진, ViVi, 김립, 진솔, 최리, 이브, 츄, 고원, Olivia Hye) 새 미니앨범 '해시(#)'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해시'는 이달의 소녀 1/3, ODD EYE CIRCLE, yyxy 그리고 여진이 모여 플러스 플러스의 효과를 발휘한다는 의미를 지닌 '플러스 플러스' [++], 우연과 우연이 만나 서로의 운명을 만든다는 의미를 내포한 '멀티플 멀티플'[X X]에 이어 1년 만에 컴백을 예고한 이달의 소녀의 두 번째 미니앨범으로, '운명과 운명을 충돌시켜 우연을 만든다'는 의미를 담고 있는 소녀들의 '걸크러쉬'한 모습을 새롭게 선보이는 앨범이다.

이달의 소녀 미니 앨범 '해시'는 단독으로 쓰일 때는 큰 의미가 없지만 특정 문자 또는 단어와 함께 사용될 때 특별한 기능이나 능력을 갖게 되며, '해시'가 가진 의미처럼 이달의 소녀가 전 세계와 만난다면 특별한 문화의 물결을 만들어낼 수 있는 능력을 발휘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이달의 소녀(LOONA)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이달의 소녀(LOONA)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희진은 타 케이팝 그룹과의 차별점으로 하이퀄리티, 퍼포먼스, 세계관을 언급했다.

그는 "첫 번째는 하이퀄리티라고 생각한다. 솔로, 유닛, 완전체까지 저희의 뮤직비디오를 해외로케이션 촬영을 하면서 저희의 서사를 완벽하게 표현한 것 같다"고 밝혔다.

또한 퍼포먼스를 장점으로 뽑은 희진은 "두 번째는 퍼포먼스다. 화려한 퍼포먼스를 보여드릴 수 있는 장점이 있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세계관을 차이점으로 말한 희진은 "세 번째는 저희과 세계관과 상징 동물들이 있어 저희만의 스토리텔링이 있다. 그래서 저희 만의 메시지를 던지는 그룹이라고 생각한다"고 그룹에 대한 포부를 드러냈다.

이번 앨범에는 타이틀곡 'So What'을 포함해 인트로 트랙 '#', 이달의 소녀의 색다른 모습을 보여줄 수 있는 R&B Medium 곡 'Number 1', 청량한 사운드와 신비로운 분위기가 돋보이는 'Oh(Yes I Am)', 상대방이 어서 다가와주기 바라는 소심하면서도 한편으로는 적극적인 마음을 종이 울리는 소리에 비유한 '땡땡땡', 오랜 시간 동안 이달의 소녀를 기다려준 팬들을 달의 마음으로 365일 언제나 비춰 주겠다는 메시지를 담은 '365'까지 총 6트랙으로 구성되어 있다.

한편, 이달의 소녀는 5일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해시(#)'를 발매하고 활발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