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아들 도연우, 갑자기 인터뷰 중 돌연 눈물…도경완 프리선언 대답엔 뭐라고 말했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아현 기자] ’슈퍼맨이 돌아왔다’ 도경완 아들 도연우가 진심을 털어놓았을까. 

30일 공개된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도경완, 도연우 도플갱어네의 예고편이 공개됐다. 

도경완은 "KBS 사보 인터뷰가 있는 날인데 아빠 목소리가 안 나온다"며 말했다. 그러자 연우는 "내가 말해야지"라고 말하며 의연한 모습을 보였다.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 캡처

진행된 인터뷰에서 연우는 "제 이름은 연우고 가족 이름은 도"라고 말했다. 이어 "도경완 아나운서가 일등 아빠로 손꼽히는데 인정하냐"고 묻자 "인정"이라고 엄지를 치켜세웠다. 

이어 진행된 질문에 "엄마 장윤정에게 한마디 해준다면?"이라는 질문에 "자기야 애들은 내가 키울테니"라고 말해 도경완을 당황시켰다. 

그럼 혹시 회사를 나가서 프리 욕심 있으신가요?라고 묻자 도연우는 "이때를 기다렸어"라고 말했다. 그러자 도경완은 "뭐 이때를 기다렸냐고? 아니야 아니야"하며 프리선언에 부정하는 모습을 보였다. 

하영이 울자 도경완은 "하영이 재울테니까 연우가 멋지게 이야기해달라"라고 말했다. 아빠가 떠나고 도연우는 하고 싶은 말 있냐는 물음에 눈물을 흘렸다.

이에 네티즌들은 "연우가 하고 싶은 말?? 뭐지", "나 벌써 눈물 나와", "울지마 연우야.. 뭐지", "연우 왜 울어여 울지마여"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도경완, 도연우 부자가 출연하는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시간변경으로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15분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