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AOMG 박재범, 박지훈 글씨체에 당황…팬들 “글씨체 공개해줬으면”

  • 김아현 기자
  • 승인 2020.01.28 21:0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아현 기자] 워너원 해체 이후 연기와 가수 생활을 소화하고 있는 박지훈이 박재범과의 만남을 가졌다. 

28일 네이버NOW 유튜브를 통해 박지훈과 박재범의 솔직 담백한 라디오가 공개됐다. 

박지훈은 자신이 직접 쓴 글씨체를 박재범에게 공개했다. 그러자 박재범은 "글씨체가 예술입니다"라고 말하며 질문은 "팬분들이 지훈 씨 어떤 면을 좋아하냐 춤이나 이런거 떠나서"라고 말했다. 

네이버NOW 유튜브 영상 캡처 

박재범이 글씨체 읽기를 어려워하자 박지훈은 "제가 읽을까요"라고 물었고 "청순 섹시 귀염 다양한 매력들이 있다"고 말하며 멋쩍은 듯 웃었다. 

그러자 박재범은 갑자기 "매운 닭발 통닭이 뭐냐"고 물었다. 이는 배우 가수를 글씨체 때문에 매운 닭발로 잘못 읽은 것. 

이후 박지훈이 박재범 좋아하는 걸 팬들이 좋아하냐고 묻자 박지훈은 "그럼요 제가 선배님 콘서트에서도 소굿(So Good) 무대 커버했었는데"라고 말하며 웃었다. 

그러자 박재범은 "아이돌 분들이 제가 하는그런 무대들을 팬미팅이나 콘서트에서 하더라"라며 "그런것도 고맙다. 왜냐 그런것도 내가 돈을 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네티즌들은 "매운닭발둘다통닭이래", "박지훈 진짜 웃는거 귀엽다", "재범이라서 할 수 있는 드립", "박지훈 너무 귀여워 글씨 못읽는데ㅜㅜ", "진짜 너무 웃기다", "라디오 너무 재밌었다", "진행이 참신하다"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박재범이 진행하는 네이버 NOW 라이브 오디오쇼는 심야의 아이돌, 크러쉬네 비닐봉지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해왔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