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공식입장] 씨스타 출신 김다솜, JTBC ‘우리 사랑했을까’ 주아린 役 확정…다양한 연기변신 눈길

  • 허지형 기자
  • 승인 2020.01.28 14:5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지형 기자] 걸그룹 씨스타 출신 김다솜이 JTBC ‘우리, 사랑했을까’에 출연을 확정 지었다. 

28일 김다솜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 측은 “김다솜이 JTBC ‘우리, 사랑했을까’에서 주아린 역으로 출연을 확정했다고 전했다. 

이어 소속사는 “연기 변신에 도전할 김다솜에게 많은 기대와 사랑 부탁한다”고 말했다.

김다솜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김다솜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앞서 김다솜은 시트콤 ‘패밀리’로 연기를 시작했으며 ‘언니는 살아있다’를 통해 악녀 양달희 역으로 시청자들에게 존재감을 각인시켰다. 아울러 ‘별난 며느리’, ‘사이코메트리 그 녀석’ 등을 통해 다양한 연기변신을 보여준 그가 다채로운 연기를 보여줄 예정이다.

‘우리, 사랑했을까’는 14년 차 생계형 독수공방 싱글맘 앞에 나쁜데 끌리는 놈, 짠한데 잘난 놈, 무서운데 섹시한 놈, 어린데 설레는 놈이 나타나며 펼쳐지는 사남(4男)초가 리부팅 로맨스이며 배우 송지효, 손호준, 송종호, 구자성, 김민준 등이 출연으로 많은 화제를 모았다. 

김다솜이 맡은 주아린은 청순가련 비주얼과 고운 심성으로 만인에게 사랑받는 톱스타 배우다. 자타 공인 ‘아시아의 첫사랑’이라고 불리며 그와 관련된 모든 상품을 완판으로 기록하는 등 대세를 자랑하는 실감 나는 연기를 펼칠 전망이다.

특히 고등학교 과외선생님이자 첫사랑인 손호준과 호흡을 맞춘다고 알려졌다. 김다솜의 새로운 연기변신에 귀추가 주목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