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이슈] 가세연, 장지연 사생활까지 폭로 "남배우와 동거"…김건모 장모 "파혼 NO, 둘 사이 문제 없어"

  • 한수지 기자
  • 승인 2020.01.22 02:5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수지 기자]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가 가수 김건모의 성폭행 폭로 등에 이어 이번엔 아내 장지연의 사생활을 폭로해 논란이다.

21일 텐아시아는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이하 가세연)' 측이 지난 18일 대구에서 진행된 한 강연회에서 장지연의 사생활을 폭로하는 발언을 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가세연의 김용호 전 연예기자는 김건모의 아내 장지연을 연상하게 만든 뒤 "과거 배우 이병헌과 사귀었고 동거했다"고 주장했다.

이어 "지금 그 여성은 다른 남성과 결혼을 한다고 뉴스에 나온다. 그분을 이번에 처음 알았는데 업계에 취재해보니까 (남자관계가) 유명하더라"라고 말했다.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캡처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캡처

또한 김세의 전 기자는 '아시나요' 노래의 한 소절을 부르면서 "아시는 분들은 많이 아실 것"이라고 또 다른 인물을 떠올리게 만들어 논란을 더했다.

이와 관련해 김건모 소속사 건음기획 측은 "해당 발언의 강연 녹취를 확보해 확인하는 중"이라며 "법적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건모와 장지연은 지난해 10월 혼인신고를 하고 법적 부부가 됐으나 결혼식은 오는 5월로 미뤄졌다. 이후 '가세연'이 김건모의 성폭행을 주장하며 파혼 의혹이 제기되기도 했다. 

이에 장지연의 엄마이자 김건모의 장모는 "결혼식만 안올렸지 같이 산다"라며 "둘이서 잘 지낸다"라고 파혼 의혹을 일축했다.

한편, 이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일반인의 사생활까지 폭로하는 '가세연'측의 행보에 "선을 넘었다"라며 비난의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