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끼리끼리' 박명수, "모델 이수혁과 정혁이 있어서 멤버 조합 보기가 좋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방송인 박명수가 모델 이수혁과 정혁의 외모를 극찬했다.

21일 오후 서울시 마포구 상암동 MBC 1층 골든마우스홀에서 MBC 새 예능 '끼리끼리'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한영롱 PD, 노승욱 PD를 비롯해 박명수, 장성규, 은지원, 인교진, 이용진, 정혁, 성규, 이수혁, 광희, 하승진이 자리를 빛냈다. 

이날 박명수는 "'이수혁은 이 프로그램을 왜 하는지 모르겠다'라는 생각을 했다. 너무 잘생겨서 무게잡고 분위기는 흐트려 놓지는 않을까?라는 생각했는데, 의외로 굉장히 적극적이다. 또 적응하려고 노력하더라. '딱 예능은 해보면 안다' 뭔가 해보려는 의지가 굉장히 높다"고 이수혁을 칭찬했다.

박명수 / 톱스타뉴스 정송이 기자
박명수 / 톱스타뉴스 정송이 기자

이어 박명수는 "MBC에서 조금만 노력해보면 잘할 거다. 이수혁이 함께해서 보기가 좋아진다. 수혁이와 정혁이 있어서 보기가 참 좋다"고 잘생긴 외모를 갖춘 멤버들을 극찬했다.

박명수는 '무한도전'이 종영 이후 MBC 복귀작으로 '끼리끼리'를 택했다. 그는 "MBC 공채 개그맨으로서 남다른 마음가짐을 가지고 있다. 주말 버라이어티를 10명 멤버들과 함께 할 수 있어서 기쁘다. 하이라이트는 오늘 처음 봤는데, 방송을 보니까 프로그램이 요구하는게 어떤 스타일인지 알게 됐다. 오랜만에 주말 저녁 큰 웃음을 주겠다. 빅재미 주려고 왔다. 많이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이수혁은 프로그램에 함께하게된 소감에 대해 "데뷔한지 오래됐지만 작품에서만 얼굴을 비췄었다. 다행히 좋은 프로그램 하게 되어서 영광이고, 앞으로 많은 모습 보여주겠다"고 밝혔다.

이수혁 / 톱스타뉴스 정송이 기자
이수혁 / 톱스타뉴스 정송이 기자
정혁 / 톱스타뉴스 정송이 기자
정혁 / 톱스타뉴스 정송이 기자

막내 정혁은 "어릴 때부터 TV를 통해 본 형님들인데 반갑다. 요즘 예능을 조금씩 하고 있는데, MBC에서 새로운 도약을 하게됐다. 많이 기대해달라"고 설명했다.

이수혁은 출연만으로도 화제를 모았다. 그는 "'끼리끼리' 출연 소식만으로 화제가 된 이유에 대해 예능을 한 번도 안해봤는데, 그 전에 보는거 재밌었다. 할 수 없는거지만 좋아하는 것이었다. 섭외 들어왔을 때 '왜 날 섭외했지?' 놀라기도 했었다. 대중들에게 다양한 모습을 보여줄 수 있었다. 아직까지 첫 촬영 이후로 소감은 TV를 보는 기분이 든다. 선배님들이 다 센스가 있는 분이라서 제 개인적으로 웃기기 위해 애써 노력하는 것보다 자연스럽게 임할 것이다"고 소감을 밝혔다.

'끼리끼리'는 다수의 출연자가 성향'끼리' 나뉘어 펼치는 국내 최초 성향 존중 버라이어티. 타고난 성향대로 뭉친 10인의 출연자들은 같은 상황에서 다른 행동으로 반응하며 서로의 다름을 인정, 색다른 재미와 공감을 선사할 예정이다.

한편, MBC '끼리끼리'는 매주 일요일 오후 5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