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의붓아들-전남편 살해 혐의’ 고유정 ‘사형 구형’에 분노하는 누리꾼들 “조두순은 출소하고?”

  • 송오정 기자
  • 승인 2020.01.21 02:4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오정 기자] 반인륜 범행 혐의로 세간의 화제를 모은 고유정에게 검찰이 사형을 구형했다.

지난 20일 제주지법에서 열린 고유정의 결심 공판에서 검찰이 사형을 구형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검찰은 “친아들 앞에서 전(前)남편을, 현(現)남편 앞에서 의붓아들을 참살하는 반인륜적인 범행을 저지르고도 반성의 모습을 보이지 않고 있다”며 구형의 이유를 설명했다.

고유정 / 연합뉴스 제공
고유정 / 연합뉴스 제공

이어 검찰은 “피해자 전남편의 혈흔에서 수면제 성분인 졸피뎀이 검출됐고, 의붓아들이 누군가에 의해 고의로 살해됐다는 결과가 사건의 결정적 증거”라며, 고유정 측의 우발적 살인이 아니다는 입장이다.

다만 이번 사형 구형 소식이 전해지며 일부 누리꾼은 “조두순은 곧 출소하고 고유정은 사형?” “그동안 수많은 살인마들은?”이라며 앞선 범죄자들의 구형과 재판결과에 대한 아쉬움과 분노를 드러냈다.

고유정은 지난 2019년 5월 제주도 제주시에 위치 한 한 펜션에서 전남편 을 흉기로 여러차례 찔러 살해한 후 시신을 훼손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한 잠든 의붓아들의 머리를 침대에 눌러 숨지게 한 혐의로 추가 기소됐다.

한편 고유정의 다음 공판은 오는 2월 10일로 예정됐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