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궁금한 이야기 Y’ 아임뚜렛, 지인들이 증언한 그의 진짜 모습은?

  • 송오정 기자
  • 승인 2020.01.16 23:2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오정 기자] 조작 논란이 일고 있는 유튜버 아임뚜렛을 둘러싼 의혹, 그리고 전문가가 본 그의 틱장애(뚜렛증후군)은 어떨까?

17일 방송되는 SBS ‘궁금한 이야기 Y’에서는 아임뚜렛의 틱장애가 진짜 조작된 것인가에 대한 의문의 진실을 파헤친다.

유튜버 아임뚜렛은 지난해 12월 라면 먹는 영상 하나로 한 달 만에 조회수 400만을 기록했다. 심한 뚜렛증후군(틱장애)로 라면을 먹는 것 조차, 미용실 가는 것 조차 마음대로 할 수 없었던 그의 모습을 보며 많은 사람들이 응원을 전하기 시작했다.

유튜브 '아임뚜렛' 영상 캡처
유튜브 '아임뚜렛' 영상 캡처

그러나 그렇게 아임뚜렛의 도전이 계속되던 도중, 댓글 중 중학교 동창이라고 밝힌 이가 자신은 그와 학교다닐 당시 전혀 틱 증상을 본 적이 없다고 밝히며, 조작 논란이 일기 시작했다.

그의 영상 조작 의혹에 많은 이들이 의구심을 드러내자 아임뚜렛은 별다른 해명없이 영상을 모두 비공개로 돌렸다.

이후 돌아온 아임뚜렛은 초등학교 때 있던 틱장애가 최근 들어 증세가 악화된 것이라 해명했다. 그러나 제작진이 만난 군대동기, 대학교 지인, 직장동료까지 모두 그의 틱장애를 사실을 알고 있지 못했다.

특히 틱 증상 때문에 제대로 일할 수 없다는 그의 말과 달리 그가 총 3장의 힙합 앨범을 발매한 바 있다는 사실이 알려져 충격은 더욱 거세졌다. 또한 틱장애 때문에 젓가락질도 못한다던 그는 조리학과를 졸업해 군복무까지 마친 상태.

그는 정말 틱장애를 연기하고 있는 것일까. 그의 영상을 살펴 본 틱장애 전문가가 영상에서 발견한 수상한 점은 무엇일까.

유튜버 아임뚜렛의 진실을 찾아 나선 SBS ‘궁금한 이야기 Y’는 17일 오후 8시 55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