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사랑의 불시착’ 현빈-손예진, 촬영장에서도 케미 폭발하는 ‘둘리커플’…누리꾼 “멜로 기계네”

  • 박정민 기자
  • 승인 2020.01.16 16:4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사랑의 불시착’ 속 현빈-손예진의 폭발하는 케미가 눈길을 끈다. 

지난 13일 tvN ‘사랑의 불시착’ 네이버TV채널에는 “[비하인드 메이킹] 서윗달달 키스부터 애틋 포옹까지! 현빈X손예진 둘리커플 하고픈 거 다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현빈과 손예진의 촬영 비하인드가 담겼다. 극중 놀란 손예진이 현빈에게 가는 장면에서 현빈은 자신 앞에 온 손예진을 본 척도 하지않아 모두를 빵(?) 터지게 만들었다. 현빈의 반응에 당황한 손예진은 웃었고 현빈은 “너무 달려오더라. 내가 가야하는거 아니야? 그래서 계속 보고 있었는데 난 광범이 구한거야”라며 장난을 쳤다. 

tvN ‘사랑의 불시착’ 캡처

두 사람은 이어지는 장면에서도 연신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자랑해 눈길을 끌었다. 뿐만 아니라 화제를 모았던 현빈의 피아노 장면부터 설렘 폭발하는 케미를 자랑했던 키스신 비하인드까지 공개돼 시선을 집중시켰다. 키스신 촬영 후 손예진은 “되게 어렵다. 이렇게 어렵게 할 줄 몰랐는데”라고 하더니 촬영에 들어가자 이내 프로다운 모습을 자랑했다. 

배우들의 화기애애한 촬영 현장을 본 시청자들은 “이런 재밌는 분위기에서 어떻게 그런 신파가 나오지? 멜로기계들”, “현빈 씨 웃을 때 생기는 주름도 왜 멋있는지 해명해주세요”, “두 분 그냥 진짜 열애랑 결혼이랑 다 해주면 안 될까요 진짜 잘 어울려서 그러거든요”, “웃으면서 촬영하는 모습 보기 좋아요. 현실 케미도 장난 아닌듯” 등 훈훈한 반응을 보였다. 

현빈과 손예진은 ‘사랑의 불시착’으로 호흡을 맞추고 있다. ‘사랑의 불시착’은 어느 날 돌풍과 함께 패러글라이딩 사고로 북한에 불시착한 재벌 상속녀 윤세리와 그녀를 숨기고 지키다 사랑하게 되는 특급 장교 리정혁의 절대 극비 러브스토리를 그린 드라마. 매주 토, 일 오후 9시 tvN에서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