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스토브리그’ 박은빈, 드라마 속 현실美 넘치는 오피스 패션…‘니트부터 자켓까지’ 활용도 甲

  • 박정민 기자
  • 승인 2020.01.16 16:2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드라마 ‘스토브리그’가 시청률 고공행진을 이어가고 있는 가운데 드라마 속 박은빈의 패션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스토브리그에서 현실적이면서 깔끔하게 입고 나오는 박은빈 오피스룩”이라는 제목과 함께 여러장의 사진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 속 박은빈은 니트 조끼부터 자켓까지 상황에 맞는 다양한 스타일링을 선보이고 있다. 특히 과하지않은 패턴과 스타일링으로 현실에서 따라하고 싶은 욕구를 자극시켰다. 

SBS ‘스토브리그’

이를 본 누리꾼들은 “드라마 볼 때마다 어디 옷인지 진짜 궁금하더라”, “쓰리피스처럼 가디건 입고 자켓 입는 거 잘 어울리고 예쁘다”, “본인이랑도 잘 어울리고 따라서 많이 입고 다님. 가방도 예쁘던데” 등 반응을 보였다. 

박은빈은 최근 금토드라마 ‘스토브리그’에서 새로운 걸크러쉬 매력으로 포텐을 터트리고 있다. 극중 박은빈은 드라마 속 국내 여성 최초이자 최연소 프로야구 운영팀장 이세영 역으로 활약하고 있다. 

박은빈은 ‘스토브리그’에서 부드러운 카리스마와 함께 사랑스러운 매력을 동시에 선사하며 시청자로부터 인생캐를 만났다는 호평을 받고 있다. 아역으로 데뷔해 수년간 연기 내공을 쌓아온 그는 남성들의 영역이라고 여겨진 프런트에서 선례없는 인물을 그려내며 열연을 펼치고 있다. 

박은빈이 출연하는 ‘스토브리그’는 매주 금, 토 오후 10시 SBS에서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