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이종혁, 現소속사 다인엔터와 재계약 체결…끈끈한 유대감과 의리 "배우 활동 전폭지지"

  • 권미성 기자
  • 승인 2020.01.16 14:1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배우 이종혁이 현 소속사 다인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을 체결하며 끈끈한 인연을 이어간다. 

16일 다인엔터테인먼트는 "이종혁과 두터운 신뢰를 바탕으로 재계약을 체결하게 됐다"고 밝혔다.

드라마와 영화, 예능, 뮤지컬 등 다방면으로 활발하게 활동하며 폭넓은 팬층의 지지와 사랑을 받고 있는 이종혁은 지난 2016년 다인엔터테인먼트와 인연을 맺은 후 현재까지 서로에 대한 신뢰를 바탕으로 건강한 파트너십을 이어오고 있다. 

이종혁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이종혁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이종혁은 이번 재계약을 통해 다시 한번 배우와 회사간의 끈끈한 유대감과 의리를 드러냈다. 

다인엔터테인먼트 측은 "이종혁 배우와 계속해서 든든한 동행을 이어가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서로 간의 긍정적인 시너지를 기대하며, 배우 활동에 전폭적인 지지는 물론 연기에 집중할 수 있도록 지원과 조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영화 ‘말죽거리 잔혹사’ ‘미쓰 홍당무’ ‘두 번 할까요’ 드라마 ‘추노’ ‘신사의 품격’ ‘봄이 오나 봄’ 등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들며 활약을 펼쳐온 이종혁은 깊이 있는 연기 열정으로 장르와 캐릭터에 국한되지 않은 연기력을 인정받은 배우다. 

또 뮤지컬 ‘시카고’ ‘브로드웨이 42번가’ ‘보디가드’ 등 무대 위에서도 다재다능한 매력을 드러내고 있으며, 최근에는 미국 TV시리즈 ‘트레드스톤’을 통해 할리우드 진출을 알린 바 있다. 

한편 이종혁은 SBS 새 드라마 '굿 캐스팅'에서 국정원 산업보안 팀장 동관수 역으로 시청자들과 만난다. 

굿 캐스팅'은 국정원에서 밀려나 근근이 책상을 지키는 아줌마들이 우연히 요원으로 차출돼 현장으로 위장 잠입하며 벌어지는 액션 코미디 드라마로, 오는 4월 방영 예정이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