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전현무, 여자 문제 구설수 운세 '깜놀' "여자 문제 말곤 다른 구설수 전혀 없음"

  • 권미성 기자
  • 승인 2020.01.16 09:5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전현무가 2020년 새해 운세에 당황함을 감추지 못했다.

지난 15일 방송된 엠넷 'TMI 뉴스'에서는 쥐띠 스타들의 신년 운세를 살펴봤다.

이날 방송 도중 MC 전현무, 장도연의 운세도 공개됐다. 전문가는 "남자다운 사주가 아닌 집요한 여자 같은 사주다"라며 "2013년부터 잘 흘러가고 있으며 2020년 상반기에는 많은 것을 바꾸고 싶어하는 시기가 온다. 그러나 투자나 사업 욕심은 절대 하면 안 된다"고 조언했다.

전현무 여자 문제
전현무 여자 문제

또 전문가는 "구설수가 온다면 여자 문제로 오지 다른 문제로는 없다"고 말했다.

이를 듣고 전현무는 "(전문가가) 저렇게 얘기하셨냐. 인터넷 기사 많이 본거 아니냐"고 당황해하며 말했다. 

현재 전현무는 KBS 아나운서 후배이자 여자친구인 이혜성 아나운서와 공개 열애 중이다.

전현무는 장도연의 사주를 읽었다. 전현무가 여자라면 장도연은 남자 사주라고. 전문가에 따르면 장도연은 2020년 상하반기 운이 좋고 부동산 쪽이 운이 좋으니 돈을 벌면 부동산에 투자하는 것이 좋다고. 2022년~23년에 결혼운이 강하게 들어온다고 말했다.

전문가는 "부잣집 사모님이 될 사주지면 본인이 그걸 차버릴 수 있다. 남자는 늘 나쁜남자 스타일을 조심해라"고 조언해 눈길을 끌었다.

엠넷 'TMI 뉴스'는 매주 수요일 오후 8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